상단여백
HOME SPORTS 스포츠
테니스의 축제 호주 오픈 개막
한호일보 | 승인 2011.01.27 23:21
기사입력 2011.01.21 |최종수정2011.01.21 09:23:39 나달의 4개 메이저 전대회 우승여부 관심 시즌 첫 메이저 테니스대회인 호주오픈(1월17일~1월30일)이 지난 17일 호주멜버른의 멜버른파크에서 막을 올렸다.
호주오픈테니스대회는 영국의 윔블던대회, 프랑스 오픈, 미국의 US오픈 테니스 선수권대회와 함께 4대 그랜드 슬램에 속하는 대회로 역사는 다른 대회들에 비해 가장 늦지만 제일 일찍 열려 올 한해 테니스계의 판도를 가장 먼저 예측할 수 있는 경기이다.
이번 대회 최고 관심사는 남자 세계랭킹 1위 라파엘 나달(스페인)의 4개 메이저 전대회 우승여부이다.
나달은 지난해 호주오픈을 제외한 모든 메이저대회를 석권했다.
일단 첫 스타트는 괜찮았다.
나날은 18일 멜버른파크에서 열린 남자단식 1회전에서 마르코스 다니엘(브라질)에 기권승을 거두며 1회전을 47분만에 통과했다.
나달의 4연속 메이저대회 우승을 저지할 강력한 맞수로는 세계랭킹 2위 로저페더러(스위스)가 손꼽히고 있다.
지난 해 호주오픈 우승자이기도 한 페더러는 19일 열린 대회 2회전에서 질레 시몽(프랑스)을 물리치고 3회전에 안착한 상태이다.
여자부는 지난해까지 2년 연속 대회 정상에 올랐던 세레나 윌리엄스(미국)가 부상 여파로 불참한 가운데 무관의 세계랭킹 1위 캐롤라인 워즈니아키(덴마크)가 생애 첫 메이저 우승에 도전한다.
비너스 윌리엄스(세계랭킹 5위.미국)와 킴 클리스터스(세계랭킹 3위.벨기에)가 워즈니아키의 강력한 경쟁자가 될 것으로 보인다.
한편 호주의 테니스 스타 레이튼 휴이트(세계랭킹 54위)는 홈 팬들의 성원을 등에 업고 좋은 활약을 펼칠 것으로 기대를 받았으나, 1회전에서 아르헨티나의 다비드 날반디안에게 5세트 접전 끝에 패해 조기 탈락했다.
김평호 인턴기자 info@hanhodaily.com

한호일보  

<저작권자 © 한호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Suite 2, L1, 570 Blaxland Rd. Eastwood NSW 2122 Australia  |  Tel : 02-8876-1870  |   Fax : 02-8876-1877
Copyright © 2021 HANHO KOREAN DAILY. All rights reserved. mailto : info@hanhodaily.com  |  청소년보호책임자 : 윤경환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