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섹션세상 기상천외뉴스
호주 양, 양털무게 42kg 신기록
권상진 기자 | 승인 2015.09.03 20:37
   
▲ [이미지출처] abc.net.au
호주에서 집을 잃고 살아온 양 한 마리가 6년 만에 깎은 양털의 양이 무려 42㎏을 넘어 세계 신기록을 경신했다.
 
호주 양털깎이 대회 우승자인 이언 엘킨스 씨는 크리스라는 호주산 양에게 마취제를 투여하고 털을 깎아 42kg을 얻어냈다고 밝혔다.
 
크리스는 호주 캔버라 외곽의 동물보호구역 부근에서 관광객들에 의해 발견됐다.
 
지금까지 기록된 양모 세계 신기록은 뉴질랜드산 양 슈렉이 지난 2004년 깎은 27kg이었다.
 
권상진 기자 jin@hanhodaily.com

권상진 기자  jin@hanhodaily.com

<저작권자 © 한호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권상진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Suite 2, L1, 570 Blaxland Rd. Eastwood NSW 2122 Australia  |  Tel : 02-8876-1870  |   Fax : 02-8876-1877
Copyright © 2019 HANHO KOREAN DAILY. All rights reserved. mailto : info@hanhodaily.com  |  청소년보호책임자 : 윤경환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