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NEWS 사회
아동 성추행 혐의 전직 여교장 이스라엘에서 체포2-3주 후 호주 송환 재판 예상
이승훈 기자 | 승인 2018.02.13 13:13

아동 성추행 혐의를 받고 이스라엘로 도주한 전직 호주 여교장이 현지 경찰에 체포됐다.

13일 ABC는 빅토리아 경찰로부터 74건의 아동성추행 혐의로 조사를 받던 중 이스라엘로 도피한 말카 레이퍼(Malka Leifer) 전 교장을 인터폴 공조로 이스라엘에서 체포했다고 보도했다.

레이퍼는 지난 2003~2006년 멜버른 엘스턴윅에 위치한 아다스 이스라엘여고(Adass Israel girls school)의 교장 재직 당시 교내와 캠프, 그녀의 집 등에서 다수의 여학생들을 성추행한 혐의를 받고 있다.

레이퍼는 이스라엘로 도피한 후 2014년 경찰에 체포된 뒤 정신병 치료를 이유로 풀려났지만 증거인멸과 재판 방해 혐의로 12일 오전 다시 구속됐다.

이스라엘 경찰 대변인은 “호주 경찰과의 지속적인 협조로 새로운 증거를 발견했다”면서 “그동안 정신병을 이유로 재판을 피했지만 더 이상 그런 일은 없을 것”이라고 설명했다. 레피러는 2-3주 안에 호주에서 재판을 받게 될 것으로 예상된다. 

레이퍼의 체포 소식이 알려지자 아동 성추행 피해자들은 즉각 환영의 뜻을 나타냈다.

아다스 이스라엘 여학교 출신의 다시 에리치는 “그녀의 체포 소식을 환영한다. 이는 정의를 이루기 위한 긴 여정에서의 돌파구”라고 말하며 “그녀의 체포를 통해 다른 취약 아동들의 잠재적인 위협이 사라졌다는 것에 대해 안심하게 됐다”고 밝혔다.

한편 이 사건에 대해선 지난 9월 말콤 턴불 호주 총리가 베냐민 네난야후 이스라엘 총리에게 협조를 요청했다. 

이승훈 기자  leepd@hanhodaily.com

<저작권자 © 한호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승훈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Suite 2, L1, 570 Blaxland Rd. Eastwood NSW 2122 Australia  |  Tel : 1300-1300-88 / 02-8876-1870  |   Fax : 02-8876-1877
Copyright © 2018 HANHO KOREAN DAILY. All rights reserved. mailto : info@hanhodaily.com  |  청소년보호책임자 : 윤경환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