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NEWS 사회
10대 소녀들 사망, 실종, 성폭행 피해 잇따라캠퍼(15세) 알코올 칵테일 마시고 사망
권상진 기자 | 승인 2018.06.13 12:35
뉴캐슬의 12세 소녀가 납치 성폭행 당한 범죄 현장

에밀리-로즈 킹(13세) 1주일째 실종, 12세 뉴캐슬서 성폭행

시드니와 뉴캐슬에서 10대 소녀들이 숨지거나 실종, 성폭행 당하는 사건이 연이어 발생해 미성년 딸을 둔 부모들을 긴장시키고 있다.

15세의 페리스 캠퍼는 8일 저녁 9시 30분쯤 시드니 북서부 켄트허스트(Kenthurst) 집에서 혼자 온라인 알코올 제조법 비디오를 보며 칵테일을 과음하다 의식을 잃은 뒤 끝내 숨졌다.

캠퍼는 이날 법정 음주운전 한계 보다 8배나 높은 혈중 알코올 농도가 나올 만큼 과음한 뒤 구급차로 웨스트미드아동병원으로 급송돼 치료를 받았으나 11일 오전 숨져 주위를 안타깝게 했다.

7일 실종된 13세의 에밀리-로즈 킹

시드니 노던비치에 거주하는 13세의 에밀리-로즈 킹(Emily-Rose King)은 7일 세인트레오나드의 한 병원을 떠난 뒤 1주일 째 종적을 감춰 경찰이 조사에 착수했다. 백인으로 갈색 머리카락을 가진 킹은 155cm 신장에 날씬한 체형이다. 병원을 떠날 당시 검은색 라코스테(Lacoste) 자켓, 검은색 운동복 바지 및 나이키 운동화를 착용했다.

시드니 북부 뉴캐슬에선 12세 소녀가 흉기를 들이댄 건장한 체격의 갈색 머리카락을 가진 남성에게 납치 성폭행 당하는 사건이 12일 발생했다. 이날 오전 9시 15분쯤 아담스타운하이츠(Adamstown Heights)의 허드슨파크를 걸어가던 이 소녀는 흉기를 든 남성에게 성폭행 당한 뒤 붉은색 자동차에 태워져 숲지대로 이동한 뒤 재차 성폭행 당했다. 이 소녀는 약 5시간 뒤인 오후 2시 15분쯤 코타라 기차역(Kotara Station)에서 풀려나 귀가한 뒤 경찰에 신고했다.

멜번 축구장에서 30대 추정 여성 시신 발견 
한편 멜번 북부 칼튼노스(Carlton North)의 축구장에선 13일 오전 3시 30대로 추정되는 한 여성의 시신이 행인에 의해 발견됐다. 이 시신은 멜번대학과 멜번일반묘지(Melbourne General Cemetery) 옆의 로얄퍼레이드와 프린스파크드라이브 사이에 위치한 인기있는 조깅코스인 프린세스파크(Princes Park)에서 발견됐다. 경찰은 시신 인근에서 한 켤레의 검은색 신발을 찾았다.

경찰은 시드니 노던비치의 에밀리-로즈 킹 실종, 뉴캐슬 여성 성폭행 피해 및 멜번 칼튼노스 시신 발견 관련 정보를 가진 사람의 긴급 제보를 요청하고 있다. 제보자는 범죄예방센터(Crime Stoppers, 1800 333 000)로 전화하면 된다.

권상진 기자  jin@hanhodaily.com

<저작권자 © 한호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권상진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Suite 2, L1, 570 Blaxland Rd. Eastwood NSW 2122 Australia  |  Tel : 1300-1300-88 / 02-8876-1870  |   Fax : 02-8876-1877
Copyright © 2018 HANHO KOREAN DAILY. All rights reserved. mailto : info@hanhodaily.com  |  청소년보호책임자 : 윤경환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