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NEWS 문화
‘젓가락 향연전’ 개막.. 11월 9일까지 문화원에서
전소현 기자 | 승인 2018.10.18 15:09
이종국 작가의 분디나무 젓가락 만들기 시연 및 관객체험.

‘젓가락 향연(Feast of K-Chopsticks: Korean Craft & Design)’전 개막식이 10일  
시드니한국문화원 갤러리에서 열렸다. 

한국문화원(원장 박소정)과  청주시문화산업진흥재단이 공동 주관한 이 행사에는 한국의 젓가락 문화를 기반으로 80명의 작가가 참여했다. 11월 9일까지 문화원 갤러리에서 진행된다.

수저유물, 젓가락 창작품, 수집가의 젓가락 등 500여 점의 작품과 영상물과 함께 전시장 한옥 공간에는 유기밥상을 재현했고, 청주시에서  발굴된 수저 유물 등을 통해 과거부터 이어져 온 한국의 식문화를 엿볼 수 있도록 했다. 

한중일 3국의 젓가락 문화를 비교해볼 수 있다.

전통 타악원 ‘솔옷’의 사물놀이로 시작된 개막식에서는 이종국 작가의 ‘분디나무 젓가락’ 만들기 시연, 젓가락과 잘 어울리는 음식 등 화려한 상차림이 더해져 관객들의 큰 호응을 얻었다.  

전소현 기자  rainjsh@hanhodaily.com

<저작권자 © 한호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전소현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Suite 2, L1, 570 Blaxland Rd. Eastwood NSW 2122 Australia  |  Tel : 02-8876-1870  |   Fax : 02-8876-1877
Copyright © 2020 HANHO KOREAN DAILY. All rights reserved. mailto : info@hanhodaily.com  |  청소년보호책임자 : 윤경환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