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ECONOMY 부동산
시드니 단독 6개월동안 7만불 하락4-10월 -8.4%, 멜번은 6.3% ↓
고직순 기자 | 승인 2018.11.02 12:44

애들레이드 퍼스 호바트 ‘가장 싼 3대 주도’

시드니(왼쪽)와 멜번 도심

지난해 10월부터 2018년 9월까지 1년 동안 시드니 집값은 7.4%, 멜번은 4.7% 하락했다. 지난 회계연도에 호주 집값은 평균 3.5% 떨어졌다.

이는 2012년 2월 이후 가장 큰 폭의 하락세였다. 

호주에서 집값이 가장 비싼 양대 도시인 시드니와 멜번의 단독 주택은 10월 각각 -0.7%와 -1% 하락했다. 연간으로는 시드니 -8.4%,  멜번 -6.3%였다.
코어로직(CoreLogic)에 따르면 이같은 하락으로 시드니 10월 단독 중간 가격(median value for houses)은 95만 달러로 지난 4월 102만6천 달러에서 6개월 동안 약 7만 달러 떨어졌다.   

시드니 고가 주택의 하락률은 약 9%인 반면 멜번 저가 주택의 하락률은 2.9%로 하락률이 가격대별로 차이를 나타냈다. 이제 하락 폭이 얼마일지에 대한 논의가 활발하다.   

호주 8대 주도 집값 동향

지난 7-9월 분기에 8대 주도는 평균 1.6%, 지방은 평균 0.7% 하락했다. 8대 주도 평균 가격은 62만5천 달러, 지방 평균 가격은 37만5천 달러다. 

시드니 단독은 평균 95만6천 달러, 멜번 단독 평균은 78만 달러로 집계됐다. 
 
주도 중 단독 평균 가격이 가장 저렴한 3대 도시는 애들레이드(46만7천 달러), 퍼스(47만8천 달러), 호바트(47만5천 달러)였다. 

고직순 기자  editor@hanhodaily.com

<저작권자 © 한호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고직순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Suite 2, L1, 570 Blaxland Rd. Eastwood NSW 2122 Australia  |  Tel : 1300-1300-88 / 02-8876-1870  |   Fax : 02-8876-1877
Copyright © 2018 HANHO KOREAN DAILY. All rights reserved. mailto : info@hanhodaily.com  |  청소년보호책임자 : 윤경환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