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NEWS 사회
아타몬 실종 15세 여고생 무사 귀가
전소현 기자 | 승인 2019.04.02 13:26

지난달 28일(목) 이후 소식이 끊겨 경찰이 수사에 나섰던 시드니 북부 아타몬(Artamon) 거주 여고생(15세)이 무사한 것으로 2일(화) 확인됐다.

‘가비(Gabi)’로 불린 가브리엘 로페즈 카르도조 (Gabrielle Lopes Cardozo, 사진)는 지난28일 (목) 저녁 8시 아타몬 기차역에서 마지막으로 모습을 보인 후 29일(금) 등교하지않아 가족이 경찰에 실종 신고를 했다.

가족들은 “평소 아이의 성격이나 생활태도로 볼 때 갑작스럽게 사라진 것은 이해하기 어렵다”면서 신변에 큰 우려를 해왔지만 1일 (월) 집으로 무사히 돌아왔다. 

며칠 간의 실종 이유에 대해서는 알려지지 않았다. 

경찰은 “가비의 무사한 귀가는 지역사회의 도움이 컸다”며 감사를 표했다.

전소현 기자  rainjsh@hanhodaily.com

<저작권자 © 한호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전소현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Suite 2, L1, 570 Blaxland Rd. Eastwood NSW 2122 Australia  |  Tel : 1300-1300-88 / 02-8876-1870  |   Fax : 02-8876-1877
Copyright © 2019 HANHO KOREAN DAILY. All rights reserved. mailto : info@hanhodaily.com  |  청소년보호책임자 : 윤경환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