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NEWS 사회
암호화폐 거래 탈세 단속한다국세청 관련 정보 수집 나서
고직순 기자 | 승인 2019.05.02 14:59
5개국 조세 범죄 및 돈세탁방지 협의체인 ‘제이 파이브’

국세청(ATO)이 암호화폐(cryptocurrency) 이용자들의 탈세를 추적하기 위한 정보 수집에 나섰다. 이번 주 ATO는 “암호화폐와 블록체인이 기존의 현금경제 활동(black economy activity)과 미신고 양도소득(undeclared capital gains)을 확대할 위험이 많다”면서 “금융회사들 사이의 통계 비교 프로그램(data-matching program)에 암호화폐 거래를 포함시킬 것”이라고 밝혔다. 

세계적으로 가장 인기 있는 암호화폐인 비트코인(Bitcoin)에 대한 열기는 최근 식었지만 약 50만-100만명의 호주인들이 여전히 암호화폐에 투자를 한 것으로 추산된다. 

국세청의 윌 데이(Will Day) 부청장은 “암호화폐를 거래한 납세자들의  정확한 세금 납부를 원한다. 만약 세금 신고에서 누락됐다면 ATO에 연락해서 처리를 하면 벌금을 크게 줄일 수 있다”고 설명했다.  

국세청은 기업을 감독하는 ASIC(호주증권투자감독원)와 금융거래 감독기관인 호주거래보고 및 분석센터(Australian Transaction Reports and Analysis Centre: AUSTRAC)와 정보 교류로 관련 탈세자들을 적발할 계획이다. 또 해외 관련 범죄는 호주와 캐나다, 영국, 미국 등 5개국의 다국적 조세 범죄 및 돈세탁 방지 협의체인 ‘제이 파이프(Joint Chiefs of Global Tax Enforcement: J5)’를 가동해 단속을 하고 있다. 

고직순 기자  editor@hanhodaily.com

<저작권자 © 한호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고직순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Suite 2, L1, 570 Blaxland Rd. Eastwood NSW 2122 Australia  |  Tel : 1300-1300-88 / 02-8876-1870  |   Fax : 02-8876-1877
Copyright © 2019 HANHO KOREAN DAILY. All rights reserved. mailto : info@hanhodaily.com  |  청소년보호책임자 : 윤경환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