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NEWS 사회
88세 남편, 87세 아내 살해 혐의로 기소아내 멜번 집에서 사망한 채로 발견
김원일 기자 | 승인 2019.05.03 15:07
88 세의 한 남성이 멜번 동부의 노인 요양원에서 87세 부인을 살해한 혐의로 법원에 출두했다.

50년 결혼 생활 비극적 마무리 
88 세의 한 남성이 멜번 동부의 노인 요양원에서 87세 부인을 살해한 혐의로 법원에 출두했다.

로날드 조지 스파크스는 지난 수요일 빅토리아 주 더 바진(The Basin)에 위치한 마틴 루터 홈즈 (Martine Luther Homes) 요양원에서 체포되었다. 

아내인 마거릿 엘슨 스파크 스(87, Margaret Elison Sparkes)는 같은 날 12시 40 분경 요양원 내 주택에서 사망한 채로 발견되었다.

심문이 끝날 무렵, 치안 판사 안젤라 볼거 (Angela Bolger)는 피고인에게 상황을 이해하는지 물었지만 그는 이해하지 못한다고 대답했다.

볼거 판사는 스파크스 씨에게 살인 혐의로 기소됐으며 검사가 2 개월 안에 그의 변호사에게 관련 증거를 제공할 것이라고 말했다. 

첫 재판은 8 월 22 일에 열릴 예정인 가운데 그는 보석을 신청하지 않았다.

또한 스파크스씨의 변호사는 그의 인지 능력에 대해 문제를 제기하지 않았다.

수감되면서 스파크스 씨가 법정 밖에 있던 수염이 난 남자 두 명과 여자 두명에게 손을 흔드는 장면이 목격되기도 했다.

스파크스의 변호사는 법원에 의뢰인이 이전에 구금되어 본 경험이 없다며 의사를 만나도록 해 줄 것을 요청했다.

남편의 아내 살해 이유는 밝혀지지않았지만 노부부는 50년 이상 결혼 생활을 이어왔다. 또 40 년 이상 페리 크릭 (Ferny Creek)의 집에서 함께 살다가 최근에 요양원내 단독 거주 주택으로 이사한 것으로 알려졌다.

김원일 기자  wonkim@hanhodaily.com

<저작권자 © 한호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원일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Suite 2, L1, 570 Blaxland Rd. Eastwood NSW 2122 Australia  |  Tel : 1300-1300-88 / 02-8876-1870  |   Fax : 02-8876-1877
Copyright © 2019 HANHO KOREAN DAILY. All rights reserved. mailto : info@hanhodaily.com  |  청소년보호책임자 : 윤경환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