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ECONOMY 경제
금리인하.. 홈론 40만불 연간 약 7백불 절약4대 은행 중 CBA, NAB 0.25% ↓“웨스트팩 0.2%, ANZ 0.18% 부분 인하로 실망감”
고직순 기자 | 승인 2019.06.05 13:46
호주 4대은행 로고

호주중앙은행(RBA)이 거의 3년 만에 처음으로 기준금리를 1.5%에서 1.25%로 0.25% 내리자 4대 은행이 모두 모기지 인하 조치를 취했지만 코먼웰스(CBA)와 내셔날호주은행(NAB)은 0.25%로 인하폭을 100%를 반영한 반면 웨스트팩과 ANZ은 부분 인하에 그쳐 고객들을 실망시켰다.

웨스트팩은 자가주거용 홈론은 0.20%, 이자만 상환하는 투자용 홈론은 0.35% 인하를 결정했다. 반면 ANZ 은행은 0.18% 인하를 결정해 4대 은행 중 인하 폭이 가장 낮았다. 
 
이자율분석업체인 레이트시티(RateCity)에 따르면 평균 40만 달러의 모기지에서 표준변동금리(standard variable rate)가 0.25% 내려가는 경우 연간 약 $700 절약할 수 있다, 30년 상환에 원금과 이자를 모두 상환하는(principal and interest repayments) 조건이다, 모기지가 1백만 달러인 경우, 절약 폭이 약 $1,750로 커진다. 

인하 적용 시기는 은행별로 차이가 있다. 
코먼웰스: 6월 25일부터, NAB: 6월 14일부터.
웨스트팩: 6월 18일부터, ANZ: 6월 14일부터. 

아테나(Athena),  RACQ, 리듀스홈론(Reduce Home Loans) 등 일부 소형 금융기관들도 0.25%를 내릴 계획이다. 

향후 호주의 기준금리는 대략 1-2회 추가 인하 가능성이 크다는 전망이 나오고 있다. 금융권에서 투자은행 제이피 모건(JP Morgan)은 총 4회 인하 전망으로 내년 기준금리가 0.5%까지 낮춰질 것으로 예측했다. 캐피탈 이코노믹스(Capital Economics)는 총 3회 인하로 0.75%를 전망했다. 

고직순 기자  editor@hanhodaily.com

<저작권자 © 한호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고직순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Suite 2, L1, 570 Blaxland Rd. Eastwood NSW 2122 Australia  |  Tel : 1300-1300-88 / 02-8876-1870  |   Fax : 02-8876-1877
Copyright © 2019 HANHO KOREAN DAILY. All rights reserved. mailto : info@hanhodaily.com  |  청소년보호책임자 : 윤경환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