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NEWS 사회
61세 멜번 남성, 개에 물려 숨져부인 중상, 아들 소유의 개로 확인
고직순 기자 | 승인 2019.07.11 17:28

‘아메리칸 스탠포드셔 테리어’ 종류

사람을 물어 숨지게한 멜번 개 주니어(페이스북 사진)

10일(목) 오후 6시40분경 멜번 북부 밀 파크(Mill Park)의 한 주택에서 61세 남성 레오 비앙코피오레(Leo Biancofiore)가 아들 소유의 아메리칸 스태포드셔 테리어(American Staffordshire terrier) 종류의 개에게 물려 숨졌다. 

이웃의 신고를 받고 출동한 경찰이 이 집에 도착했을 때까지 뒷마당에서 개가 비앙코피오레를 계속 공격 중이었고 경찰이 여러 발의 총을 쏴 개를 제압했다.   

경찰은 비앙코피오레는 뒷마당에서 숨졌으며 이 개는 사살 처리됐다고 밝혔다.  

개를 말리려던 부인 도나(58)도 개에 물려 중상을 입었지만 다행이 목숨이 위태로운 상태는 아닌 것으로 알려졌다. 

경찰은 집 안에서 남편에 대한 개의 공격이 시작됐고 부인의 도움을 받아 개를 집밖으로 내몰았지만 계속 공격을 받은 것으로 추정했다.

주니어( Junior)로 불린 이 개는 아들 마크의 소유였지만 부모 집에서 키웠다. 휘틀시(City of Whittlesea) 카운슬은 이 개가 등록되지 않았지만 사건 전 이 개와 연관된 신고는 없었다고 밝혔다.  

가족들과 친했던 나이가 든 개가 무엇 때문에 공격을 했는지는 의문이다. 이 부부는 18년 동안 이 집에 살았다.

고직순 기자  editor@hanhodaily.com

<저작권자 © 한호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고직순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Suite 2, L1, 570 Blaxland Rd. Eastwood NSW 2122 Australia  |  Tel : 1300-1300-88 / 02-8876-1870  |   Fax : 02-8876-1877
Copyright © 2019 HANHO KOREAN DAILY. All rights reserved. mailto : info@hanhodaily.com  |  청소년보호책임자 : 윤경환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