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ECONOMY 경제
글로벌 경기침체 우려.. 호주 증시도 휘청15일 종합주가지수 2.8% 추락, 380억불 액면가치 증발
고직순 기자 | 승인 2019.08.15 18:24

글로벌 경기 침체 우려로 미국 증시가 폭락하자 15일 호주 등 아시아 금융시장도 크게 휘청거렸다. 이날 아시아 주요국 증시는 전날보다 2% 가까이 급락한 채 장을 시작했다.

15일 오후 5시 현재 호주 종합주가지수(All Ords)는 6491.40포인트(p)로 187.30p(-2.84%) 폭락했다. 200대 우량지수( S&P/ASX 200)도 186.11p(-2.79%) 떨어진 6408.60p를 기록했다. 15일 하루 호주 증시에서 약 380억 달러의 액면가치가 증발했다. 오전 중 600억 달러 상당이 증발했다가 오후 들어 회복되면서 다소 낙폭을 줄이는 모습이다. 

아시아 금융시장이 약세를 보이는 것은 미국의 2년 만기 국채와 10년 만기 국채의 금리가 역전되면서 경기침체 공포가 커진 데 따른 결과로 분석된다.
10년 만기 미국채 금리는 14일(현지시간) 장중 한때 1.623%까지 떨어지면서 2년물 미국채 금리(1.634%)를 밑돌았다. 단기채보다 장기채 금리가 높아지는 현상은 경기침체를 예고하는 신호로 여겨진다.

고직순 기자  editor@hanhodaily.com

<저작권자 © 한호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고직순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Suite 2, L1, 570 Blaxland Rd. Eastwood NSW 2122 Australia  |  Tel : 02-8876-1870  |   Fax : 02-8876-1877
Copyright © 2019 HANHO KOREAN DAILY. All rights reserved. mailto : info@hanhodaily.com  |  청소년보호책임자 : 윤경환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