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NEWS 사회
웨스트팩, ‘첫 매입자 계약금 지원’ 참여 못할 듯“돈세탁방지 실패 파문”
고직순 기자 | 승인 2019.11.28 13:30

돈세탁방지법 위반 스캔들로 큰 파문을 초래한 웨스트팩은행이 연방 정부의 첫 내집 매입자 홈론 계약금 지원제도(first home loan deposit scheme)에 참여하지 못할 것으로 예상된다. 

호주 4대 은행 중 하나인 내셔날호주은행(NAB)은 26일 대출 패널에 참여하는 첫 은행으로 발표했다. 그러나 웨스트팩은 스캔들 때문에 참여하지 않을 것으로 예상된다. 

웨스트팩의 대출 참여 신청은 국립주택융자및투자청(National Housing Finance and Investment Corporation: NHFIC)의 엄격한 심사를 받는데 은행의 명성(reputation)도 평가 기준에 포함돼 있다. 

이에 따라 정부는 코먼웰스 또는 ANZ 은행 중 하나를 선택해야 할 것으로 예상된다. 

정부의 계약금 지원제도는 집값의 5%를 가진 중간 및 저소득층 매입 희망자 5천명을 선정해 내년 1월 1일부터 시행된다. 이 정책은 자유-국민 연립의 총선 공약이었다.

대출 신청서는 아직 공개되지 않았다.

고직순 기자  editor@hanhodaily.com

<저작권자 © 한호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고직순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Suite 2, L1, 570 Blaxland Rd. Eastwood NSW 2122 Australia  |  Tel : 1300-1300-88 / 02-8876-1870  |   Fax : 02-8876-1877
Copyright © 2019 HANHO KOREAN DAILY. All rights reserved. mailto : info@hanhodaily.com  |  청소년보호책임자 : 윤경환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