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ECONOMY 부동산
‘오프-더-플랜’ 아파트 매입자 보호 대폭 강화NSW 새 법규 12월부터 발효
고직순 기자 | 승인 2019.12.04 13:33

일몰조항 계약 취소하면 피해 보상 
자재 변경 시 해약 또는 보상 청구 가능 
냉각기간 연장 등 허점 보완 

시드니의 신축 아파트

2019년 12월 1일부터 적용되는 양도절차법(the Conveyancing Act)에 따라 NSW에서 신축 아파트의 분양전 매매(off-the-plan sales) 과정에서 매입자를 보호하는 장치가 확대됐다. 

주정부가 새로 발표한 변경 사항에 따르면 개발업자의 변경 사항 의무 공지(disclosures), 냉각기간(cooling-off periods) 연장, 계약금 보관(holding of deposits), 일몰 조항(sunset clauses) 등과 관련해 매입자의 권리가 한층 강화됐다.  

이번 주 빅토 도미넬로 고객서비스장관(Minister for customer service)은 “NSW의 오프-더-플랜 매입자수가  2008/09년 2,646명에서 2018/19년 17,218명 급증했다. 주택 매매의 10.6% 점유한다”면서 “오프-더-플랜 매입은 특히 첫 내집 매입자들에게 인기 있는 옵션이지만 위험 요소가 개입돼 있다. 법규 개정으로 이를 보완했다”고 설명했다. 

새로 바뀐 내용은 다음과 같다:
* 아파트 매도인(the vendor, 개발업자)은 매입자가 계약서 서명 전 설계도(proposed plan), 내규(proposed by-laws), 마감재(schedule of finishes) 등 개발 관련 주요 정보를 제공해야 한다.

* 공개된 자재에 변화(material changes)가 있는 경우, 매도인은 매입자에게 통보해야 한다. 이 경우 매입자가 계약을 취소하거나 보상을 요구할 수 있다.

* 잔금 결제 최소 21일 이전까지 매도인은 매입자에게 최종 설계 사본(copy of the final plan)을 제공해야한다.

* 매도인이 일몰 조항을 이용해 계약을 취소하는 경우(terminates under a sunset clause) 피해를 보상하도록 고등법원의 법규를 확대한다. 

* 계약 후 취소 가능한 냉각기간(cooling-off period)을 평일 닷새(1주)에서 열흘(10 business days, 2주)로 연장하고 계약금(deposit)은 잔금 결제 전까지 관리를 받는 계좌에 보관(held in a controlled account until settlement)한다. 

케빈 앤더슨 규제개선 및 혁신 장관(Minister for better regulation and innovation)은 “이번 변화는 매우 중요하다. 소비자 보호 확대, 투명성 강화, 개발업자의 책임 및 공사의 질 개선 등이 보강됐다”고 환영했다.  

▲ 주정부 홈페이지 참조: www.registrargeneral.nsw.gov.au

NSW 주정부가 오프-더-플랜 법규에서 소비자 보호 조치를 확대했다

 

고직순 기자  editor@hanhodaily.com

<저작권자 © 한호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고직순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Suite 2, L1, 570 Blaxland Rd. Eastwood NSW 2122 Australia  |  Tel : 02-8876-1870  |   Fax : 02-8876-1877
Copyright © 2019 HANHO KOREAN DAILY. All rights reserved. mailto : info@hanhodaily.com  |  청소년보호책임자 : 윤경환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