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NEWS 의료과학
NSW 연구팀 ‘코로나 바이러스’ 분리 성공멜번 ‘피터 도허티 연구소’ 이어 호주 2번째 성과
홍수정 기자 | 승인 2020.02.11 12:42

치료제, 백신 개발 위해 유전정보 과학계와 공유

NSW 연구원들이 신종 코로나 바이러스 감염증 확진자로부터 바이러스를 분리 배양하는 데 성공했다고 10일 밝혔다.

브래드 하자드 NSW 보건부 장관은 “바이러스 백신 및 치료제 개발에 중요한 돌파구를 마련했다”며 세계보건기구(WHO)와 공유할 것이라고 밝혔다. 

10명의 과학자와 병리학자로 구성된 연구팀이 웨스트미드 병원(Westmead Hospital)에서 NSW 감염 확진자 4명(현재 3명 퇴원) 중 43세 남성 환자로부터 샘플을 채취해 배양, 유전자 염기서열 분석으로 바이러스 분리를 입증했다.   

이번 연구 결과는 중국 외 ‘세계 최초’로 바이러스 분리 배양에 성공한 멜번 피터 도허티 감염•면역 연구소 다음으로 호주에서 두 번째로 이뤄낸 성과다.

한편 NSW주 보건부에 따르면 2월 2일 이후 시드니 공항에서 약 1만4,500명이 바이러스 검진을 받았으며, 그중 의심 증상을 보인 57명을 대상으로 2차 검진을 진행했으나 모두 ‘음성’ 판정으로 나왔다.  

현재 호주내 확진자는 15명이며 NSW는 4명 중 3명이 퇴원헸고 1명만 격리 치료 중이다. 

홍수정 기자  hong@hanhodaily.com

<저작권자 © 한호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홍수정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Suite 2, L1, 570 Blaxland Rd. Eastwood NSW 2122 Australia  |  Tel : 02-8876-1870  |   Fax : 02-8876-1877
Copyright © 2020 HANHO KOREAN DAILY. All rights reserved. mailto : info@hanhodaily.com  |  청소년보호책임자 : 윤경환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