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종합 헤드라인
호주식약청(TGA), 코로나-19 간편 진단키트 ‘긴급’ 승인엠디솔루션즈 ‘온사이트’, 세페이드 ‘엑스퍼트 익스프레스’
홍수정 기자 | 승인 2020.03.25 13:06

소량의 검체로 15분 내 현장 진단 가능

호주 보건당국이 코로나-19 감염 여부를 현장에서 빠르게 확인할 수 있는 신속 진단키트를 긴급 승인했다.

호주식약청(TGA)이 긴급 승인한 진단기기는 멜번 의료용품 유통업체 엠디솔루션즈(MD Solutions)의 ‘온사이트 코비드-19 항체’(Onsite COVID-19 lgM/lgG) 신속 진단키트와 미국 의료기기업체 세페이드(Cepheid)가 개발한 ‘엑스퍼트 익스프레스’(Xpert Xpress)다. 

엠디솔루션즈 진단키트는 미국 의료진단 전문업체 씨티케이 바이오테크(CTK Biotech) 개발제품으로 코로나 감염 의심 환자의 손가락 끝에서 채취한 피 두 방울로 현장에서 15분 이내에 감염 여부를 판별할 수 있다. 

현재 시행되는 검사는 비인두와 구강 인두 부위에서 면봉을 통해 채취한 검체를 실험실로 보내는 방법으로 결과 도출까지는 약 3시간이 소요되나 검사 건수 증폭으로 최대 2~3일이 걸린다.

엠디솔루션즈는 빠르면 이번 주 안에 신속진단키트의 긴급 수입에 착수해 매주 50만 개씩 공급할 계획이다.

세페이드사의 엑스퍼트 익스프레스는 면역 항체가 아닌 바이러스 유전자를 진단하는 방식으로 초기 감염 여부 확인에 유용하며 연구실에 보내지 않아도 현장에서 45분 내 결과를 알 수 있다.

정부와 호주 의료계는 신속 진단키트를 이용한 빠른 선별 검사로 바이러스 확산 속도를 늦출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홍수정 기자  hong@hanhodaily.com

<저작권자 © 한호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홍수정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Suite 2, L1, 570 Blaxland Rd. Eastwood NSW 2122 Australia  |  Tel : 02-8876-1870  |   Fax : 02-8876-1877
Copyright © 2020 HANHO KOREAN DAILY. All rights reserved. mailto : info@hanhodaily.com  |  청소년보호책임자 : 윤경환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