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NEWS 동포사회
코비드 비대위 한달간 7천개 ‘따뜻한 한끼’ 도시락 지원시드니 7개 지역, 캔버라 한인업소들 동참
고직순 기자 | 승인 2020.06.25 18:17

4만2천여불 모금, 2~8천불씩 보조
윤광홍 공동위원장 “어려울 때 함께 이겨내 큰 보람”

22일 코비드 비대위 기자회견

지난 4월 10일부터 활동을 시작한 시드니 동포사회의 ‘코비드-19 비상대책위원회’가 6월말로 잠정 해산을 하면서 그동안의 활동 내역을 보고했다. 

비대위의 주요 활동은 팬데믹이 기승을 부렸던 5월 16일까지 스트라스필드, 리드컴, 이스트우드, 시티, 메도우뱅크, 캠시, 채스우드, 캔버라(10여개 한인 업소)의 한인 사업체를 중심으로  약 7천개 도시락을 동포 청년(유학생, 워홀러) 등 어려운 처지에 있는 한인들에게 제공한 것이다. 

비대위는 그동안 $42,250의 후원금을 접수했다. 한인 동포 후원금 2만750달러, 비대위 위원들이 1만2천 달러, 시드니한인회(재외동포재단 기금)가 9천500달러를 기부했다.

윤광홍 공동위원장이 인사말을 전했다

비대위는 윤광홍 시드니한인회장과 강인호 재호주대한체육회 캔버라 지회장이 공동 위원장을 맡았다. 유선우 재호주한인상공인연합회장과 노현상 월드옥타 시드니지회장이 부위원장이고 백승국 대양주한인회총연합회장, 형주백 민주평통 호주협의회장, 방승일 재향군인회 호주지회장, 신필립 재호주대한체육회장, 김종국 호주민주연합 대표, 이동우 대양주한인회총연합회 상임고문, 이희룡 민주평통 아시아태평양청년위원장, 최진혁 시드니한인회 사무총장이 비대위원으로 참여했다.

한인 업소를 지역별(6개)로 구분해 각각 2천~8천 달러씩 지원해 약 3만3천 달러를 지출했다. 9천 달러의 잔액으로 물품을 준비해 배포할 계획이다.

강인호 공동위원장이 캔버라 활동을 소개했다

22일(월) 한인회관에서 열린 동포 기자 간담회에서 윤광홍 공동위원장은 “따뜻한 한끼 무료식사 지원에 참여해준 업소 대표들과 후원금, 물품 등 기부해 준 모든 분들에게 우선 감사 인사를 드린다. 어려울 때 함께 했기에 이겨낼 수 있었다. 많은 한인들이 아마도 ‘부모의 마음’으로 동참했을 것”이라고 인사했다. 

노현상 부위원장은 “소외된 동포 청년들에게 우리가 함께 있다는 메시지를 전달하고자 했다. 이는 코로나 사태로 사회전반에 우울함이 만연한 시기에 꼭 필요한 메시지였다. 협력과 나눔을 실천할 수 있어 보람을 느꼈다”라고 말했다.

비대위원들은 이번 활동으로 비대위를 해산하지만 향후 다른 위기가 닥칠 경우 더 확대 발전된 모습으로 다시 모일 수 있을 것이라고 덧붙였다.

왼쪽부터 신필립, 형주백, 김종국 비대위원

고직순 기자  editor@hanhodaily.com

<저작권자 © 한호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고직순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Suite 2, L1, 570 Blaxland Rd. Eastwood NSW 2122 Australia  |  Tel : 02-8876-1870  |   Fax : 02-8876-1877
Copyright © 2020 HANHO KOREAN DAILY. All rights reserved. mailto : info@hanhodaily.com  |  청소년보호책임자 : 윤경환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