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NEWS 문화
2021년 시드니 국제영화제 11월 개막11월 3일~21일 19일간 온∙오프라인 진행
홍수정 기자 | 승인 2021.10.08 13:47

상영작 총 233편, 한국 영화 ‘검객’ 1편 출품

시드니 영화제 출품작

시드니국제영화제(2021 Sydney Film Festival)가 우여곡절 끝에 11월에 개막한다.

코로나 록다운의 여파로 지난 6월에서 8월 그리고 11월로 두 차례나 연기된 올해의 시드니영화제가 마침내 막을 열게된 것. 지난해 2020년 영화제는 100% 온라인으로 진행됐으나 올해는 온∙오프라인 프로그램을 동시에 하는 하이브리드 방식으로 구성됐다.
 
우선 극장 상영은 11월 3일(수)부터 14일(일)까지 12일간 스테이트 시어터(State Theatre)와 조지 스트리트의 이벤트 시네마, 뉴타운 덴디 극장(Dendy Cinemas) 등 11개 장소에서 진행될 예정이다.

최재훈 감독의 검객

영화제 개막작으로는 시드니 서부 작가 8명의 이야기를 담은 호주 영화 ‘히어 아웃 웨스트’(Here Out West)가 선정됐다. 장편영화 111편과 단편영화 72편, 다큐멘터리 50편 등 총 233편을 선보인 후, 색감 천재라 불리는 웨스 앤더슨(Wes Anderson) 감독의 ‘더 프렌치 디스패치’(The French Dispatch)로 막을 내린다. 

올해 시드니 영화제에 출품한 한국 영화는 최재훈 감독과 장혁 주연의 ‘검객’(The Swordsman, 2020) 한 편이다. 검객은 광해군 폐위 후 자취를 감춘 조선 최고의 검객이 청나라 황족에게 잡혀간 딸을 구하는 이야기다. 11월 5일(금) 오후 8시 덴디 극장이나 12일(금) 오후 6시 30분 이벤트 시네마에서 관람할 수 있다.
 
온라인으로는 11월 12일(금)부터 21일(일)까지 10일간 시드니 영화제 온디맨드(SFF On Demand)를 통해 장편영화 56편과 단편영화 13편을 상영한다. 각 온∙오프라인 영화 상영 일정과 장소 등에 대한 자세한 정보는 영화제 웹사이트(www.sff.org.au)를 참조하면 된다.

홍수정 기자  hong@hanhodaily.com

<저작권자 © 한호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홍수정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Suite 2, L1, 570 Blaxland Rd. Eastwood NSW 2122 Australia  |  Tel : 02-8876-1870  |   Fax : 02-8876-1877
Copyright © 2021 HANHO KOREAN DAILY. All rights reserved. mailto : info@hanhodaily.com  |  청소년보호책임자 : 윤경환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