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NEWS 사회
20일 아침 이스트우드 ‘알디 매장’ 또 긴 행렬개장 직후 ‘화장지 팩’ 순식간 동나
전소현 기자 | 승인 2020.03.20 14:17

개장 직후 ‘화장지 팩’ 순식간 동나

이스트우드 알디 매장 한 시간 늦춘 이래로 고객들이 미리 와서 줄을 서서 기다리고 있다.

할인 슈퍼마켓 알디(Aldi)가 17일(화)부터 영업시간을 1시간 단축하면서 화장지 구매를 위한 고객들이 아침부터 긴 줄 행렬을 만들고 있다.

한인 밀집 상권인 이스트우드의 알디 매장도 예외가 아니었다.

20일(금) 오전 로우 스트리트 길거리까지 긴 줄이 이어졌고 화장지는 매장 오픈 직후 순식간에 동이났다. 1인당 1팩으로 구매를 제한하고 있지만 워낙 많은 인파가 몰려 물건이 사라지는데 몇 분 걸리지 않았다.

한 독자는 사진을 찍어 알디 매장에서 벌어진 장면을 한호일보에 보내왔다. 
그는 "오후에 오면 휴지를살 수 없어서 오늘은 개장 전부터 왔지만 워낙 사람들이 많아 오늘도 사지 못했다. 긴 행렬을 보고 깜짝 놀랐다”라고 전했다.

알디는 매장 개점 시간을 기존 8시 30분에서 한 시간 늦췄다. 7시 폐점 시간은 동일하다.

고객들이 들어오자마자 화장지가 순식간에 사라졌다.

전소현 기자  rainjsh@hanhodaily.com

<저작권자 © 한호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전소현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Suite 2, L1, 570 Blaxland Rd. Eastwood NSW 2122 Australia  |  Tel : 02-8876-1870  |   Fax : 02-8876-1877
Copyright © 2020 HANHO KOREAN DAILY. All rights reserved. mailto : info@hanhodaily.com  |  청소년보호책임자 : 윤경환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