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NEWS 사회
호주도 코로나-19 백신 임상시험 돌입... ‘남반구 최초’미국 노바백스 NVX-CoV2373 임상 1상
홍수정 기자 | 승인 2020.05.21 17:05

멜번∙브리즈번 자원자 131명 대상 다음 주 착수

코로나-19 바이러스에 대한 백신 임상시험이 호주에서 최초로 이뤄질 예정이다.

20일 호주 임상시험 전문업체인 누클리우스 네트워크(Nucleus Network)는 미국 바이오기업 노바백스(Novavax)와 손잡고 호주인 100여명을 대상으로 코로나-19 백신 후보물질 NVX-CoV2373에 대한 1상 임상시험에 착수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이 임상시험은 남반구 최초로 코로나-19 백신 후보물질의 바이러스 감염 예방 효과를 알아보기 위한 임상 1상으로 브리즈번과 멜번에서 자원자 131명을 대상으로 진행된다.

현재 연구진은 건강한 자원자 중심으로 시험 대상을 선정하는 단계에 있으며 빠르면 며칠안에 접종을 시작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한다. 

카메론 존슨 누클리우스 대표는 “본사는 풍부한 백신 1상 임상시험 경험과 노바백스와의 장기 거래 이력을 보유하고 있어 해당 물질 임상시험에 매우 유리한 위치에 있다”며 “후속 임상 시험 및 백신 개발에 최대한 빠르게 돌입할 수 있도록 적극 지원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코로나-19 이전 유행병 사스(SARS)와 메르스(MERS) 초기 백신 개발 연구에서 뛰어난 활약을 보인 노바백스는 지난 4월 초 백신 후보물질 NVX-CoV2383을 발견했다. 백신 투약 대상의 면역 반응을 확인하는 1상 임상시험 결과는 7월경 나올 것으로 예상된다. 

홍수정 기자  hong@hanhodaily.com

<저작권자 © 한호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홍수정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Suite 2, L1, 570 Blaxland Rd. Eastwood NSW 2122 Australia  |  Tel : 02-8876-1870  |   Fax : 02-8876-1877
Copyright © 2020 HANHO KOREAN DAILY. All rights reserved. mailto : info@hanhodaily.com  |  청소년보호책임자 : 윤경환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