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ECONOMY 경제
'법정관리' 기업 9월 11% 늘어사업체 부도는 23% 급증
고직순 기자 | 승인 2020.10.15 14:56

신용평가회사 크레디터워치(CreditorWatch)에 따르면 9월 법정관리(administrations)에 들어간 기업이 436개로 지난달보다 11% 증가했다. 9월 법정관리 기업은 전년도(833개)보다는 48% 낮은 수준이다.  

사업체 부도(business defaults)는 23% 껑충 뛰면서 5월 이후 첫 증가율 나타냈다. 주별로는 빅토리아주 23.8%, 퀸즐랜드 24.1% 증가한 반면 NSW는 1.6% 하락했다. 

코로나 팬데믹으로 인한 타격을 감안한 정부의 파산 중지(moratorium on insolvent trading) 조치도 부도 감소에 한 몫 했지만 올 후반기 일자리유지보조금의 대상과 금액이 감축된 여파로 더 많은 사업체들이 비즈니스를 정리할 것으로 예상된다.

크레디커워치의 패트릭 콜란(Patrick Coghlan) 대표는 “향후 6개월이 호주 경제 회복을 결정하는데 매우 중요한 시기가 될 것”이라고 전망했다. 

한편, 사업체의 현금 흐름에 매우 중요한 요소인 결제 기간(overall average payment times)이 9월 평균 30일로 8월보다 6일 단축됐다. 그러나 금융서비스와 보험회사는 9월 평균 62일로 8월보다 9일 늘었다.  

고직순 기자  editor@hanhodaily.com

<저작권자 © 한호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고직순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Suite 2, L1, 570 Blaxland Rd. Eastwood NSW 2122 Australia  |  Tel : 02-8876-1870  |   Fax : 02-8876-1877
Copyright © 2020 HANHO KOREAN DAILY. All rights reserved. mailto : info@hanhodaily.com  |  청소년보호책임자 : 윤경환
Back to Top